빠르게 변화하는 각 소식들을 앤디프랩에서 확인하세요.

다양한 정보들이 때로는 대학진학의 열쇠가 되기도 합니다.


앤디프랩 블로그

lMay 15, 2020

UVA 얼리 디시전 조기전형 도입

버지니아대학(UVA)이 내년부터 조기입학전형의 일종인 얼리 디시전(Early Decision) 제도를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얼리 디시전은 해당 학교의 합격 오퍼를 받아들일 경우 다른 학교 입학이 불가능한 조기입학전형이다. 또다른 조기전형 제도인 얼리 액션(Early Action)은 합격 오퍼를 받고도 다른 대학 입학이 가능하다.

 

UVA는 그동안 얼리 디시전에 대해 매우 부정적인 태도를 취했으나, 최근 재정압박이 커지면서 이 제도를 도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반전형이나 얼리 액션과 달리 얼리 디시전은 성적이 다소 뒤처지는 부유층 학생의 입학 창구로 인식돼 왔다.

 

사정이 이렇기 때문에 장학금 제공비율을 낮추더라도 입학오퍼를 받는 학생이 많아, 대학 입장에서는 재정부담을 덜 수 있다.

UVA는 올해 얼리 디시전 전형 신청 마감일을 1015, 합격통보일을 1215일로 공표했다.

 

얼리 액션 전형 신청 마감일은 111, 합격통보일은 131, 일반전형 신청 마감일은 11, 합격통보일은 41일이다.

 

출처 : 중앙일보